2019년 10월 1차 편집부 추천작

40년 차 노동자 뱀파이어 브릴린의 목숨을 건 장대한 퇴사 계획

강시로 자주 오해를 사던 뱀파이어 ‘브릴린’은 누구든 받아준다는 ‘쏜쌀카페’에 취업한다. 그러나 한글을 몰라 호랑이와 까치 사장과 불공정한 100년 종신 계약을 맺게 된다. 브릴린이 열악한 근무환경을 참고 근무한 지 어언 40년, 그러나 피로 계약한 근로계약서로 인해 그만둘 수조차 없다. 게다가 브릴린의 목숨을 위협하는 꼬마 담피르까지 나타나는데. 까치 사장은 퇴사를 선언한 브릴린에게 금고에 있는 계약서를 가져오라고 하고, 금고 비밀번호를 알기 위해 천신을 모시는 야매무당을 찾아간 브릴린은 의외의 사실을 알게 된다.

뱀파이어인 여성 주인공이 불공정한 근로계약에 맞서 퇴사를 준비하는 과정을 쾌활하게 그린 『내일은 퇴사하는 날』 은 다양한 인간 외 여성 캐릭터들이 대활약하는 동양 판타지다. 호랑이, 까치, 늑대인간, 도깨비, 담피르, 용생구자 등 동서양의 매력적인 캐릭터들이 한 장소에 모여 자기만의 서사를 따라 움직이는 가운데, 뱀파이어 브릴린이 퇴사를 위해 힌트를 하나씩 수집해 나가는 과정이 유쾌하고 흥미롭다. 과연 이 모든 사건 사고가 브릴린의 퇴사에 도움이 될까? 이후 전개가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