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지 않은 디저트

작가 코멘트

읽어주셔서 갑사합니다!
언젠가는 해피엔딩 같은 것도 좀 써보고 싶은데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