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품 소개

아들을 묻은 지 열하루가 지났다.
혼자 머물기에 이 산장은 너무도 춥고 삭막하다.


작품 분류

무협

작품 태그

없음

등록방식 / 분량

중단편, 200자 원고지 58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