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품 소개

유산으로 상심한 아내를 달래주기 위해 무작정 여행을 떠난 남편의 이야기다. 비가 억수같이 쏟아지는 가운데, 우연히 들어가게 된 마을은 이상한 기운을 풍긴다. 부부는 마을에 단 하나밖에 없는 식당에 들렀다가, 짐승처럼 먹는 것에만 몰두하고 있는 사람들을 발견한다. 동네에서 민박을 한 다음날 아침, 아내가 사라진다. 아내를 찾아헤매는 사이, 남편의 마음 속 어둠이 점차 깊어진다.


작품 분류

호러

작품 태그

#고치 #장은호 #공포 #공포단편 #단편선 #한국공포문학 #한국공포문학단편선 #어촌 #물고기

등록방식 / 분량

중단편, 200자 원고지 100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