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6월 2차 편집부 추천작

네덜란드 셰어 하우스에 일어난 총기 사건의 진실은?

아시아 대학생 네 명이 사는 연립 주택에 무장 강도가 침입하는 사건이 발생한다. 네 명의 대학생은 네덜란드 폰티스 대학교에 교환학생으로 와서 한 학기 동안 셰어 하우스에 같이 살던 이들로, 학기가 끝나 며칠 뒤면 본국으로 떠나야 하는 아쉬운 마음을 달래며 마지막 저녁 식사를 하던 중 변을 당한다. 네 명의 대학생 중 살아남은 이는 한국인 단 한 명으로, 형사 폴과 마티나는 피해자의 진술이 거짓이라며 의심하는데.

네덜란드의 연립 주택에 일어난 총기 사건을 다룬 「왕의 둘레 34번지」는 형사가 피해자의 진술과 반대되는 증거를 하나씩 제시하며 긴장감을 더해가는 추리·스릴러 작품이다. 두 번의 심문을 과거와 현재로 나누어 단조로운 구성을 피하고, 그 사이에 단서를 찾는 형사의 모습을 넣어 분위기를 환기하는 한편 플래시백으로 사건의 전말을 현장감 넘치게 보여 주어 시종일관 눈을 뗄 수 없다. 궁금증을 자아내는 빠른 장면 전환과 반전 있는 결말까지 흡인력 있게 읽을 수 있는데, 한 편의 짧은 형사물을 찾는다면 추천해 본다.

*본작은 다음 분기 출판 지원작 검토 대상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추천일로부터 4개월 이내에 타사 계약 등의 제안이 있을 경우, 브릿G의 1:1 문의를 통해 미리 알려주십시오. 별도의 작품 검토 등을 거쳐 회신을 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