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먹는 것

작가 코멘트

면벌부라고 적으니 좀 젊어진 기분이네요.
안녕하세요, 기억하시는 분들이 계실지 모르겠지만 오래간만에 글 올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