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품 소개

산에서 밤과 도토리를 줍고 있는데, 다람쥐가 말을 걸었다.


작품 분류

판타지

작품 태그

없음

등록방식 / 분량

중단편, 200자 원고지 19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