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12월 1차 편집부 추천작

지구 종말에도 인류의 욕망은 끊이지 않는다

2045년. 지구 종말을 앞두고 지구 연합국은 해저 돔인 ‘마리나’와 우주 정거장인 ‘스카루스’, 그리고 지상의 난민으로 구성된 ‘임시 혁명 정부’로 나누어져 대립한다. 그 후 15년, 마리나가 인공 태양을 만드는 데에 성공하자 스카루스가 인공 태양을 공격하면서 이변이 발생한다. 마리나는 스카루스에 대항하기 위해 혁명 정부에 난민을 마리나로 이주하는 조건으로 동맹을 맺자고 제안하는데.

『베라맥스(인류 마지막 날들)』는 여러 세력이 황폐해진 지구로부터 저마다 부족한 자원을 독점하기 위해 이권 다툼을 벌이는 사건을 중심으로 다양한 인물이 등장하는 군상극 형식을 띤 SF 작품이다. 마리나 해군의 엔지니어였던 ‘마함’과 그의 어린 딸 ‘베라’가 스카루스에게 공격받은 섬사람 ‘맥스’를 구하는 사건으로 시작한 이야기는 전쟁과 화성 이주 프로젝트로까지 확장된다. 스카루스가 화성 이주에 성공한다면 지구 자원을 둘러싼 전쟁은 발발하지 않게 될지 직접 확인해 보시길 바란다.

*본작은 제6회 황금드래곤 문학상 예심 및 출판 계약 검토 대상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추천일로부터 4개월 이내에 타사 계약 등의 제안이 있을 경우, 브릿G의 1:1 문의를 통해 미리 알려주십시오. 별도의 작품 검토 등을 거쳐 회신을 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