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9월 1차 편집부 추천작

조난된 커플, 탐정이 되다!

로맨틱한 영우는 수정에게 프러포즈할 생각에 들떠 비가 올 듯하다는 수정의 말을 무시하고 산에 오른다. 그러나 갑작스러운 폭우에 길을 잃고 초조해져 발을 헛디디고, 함께 간 수정은 영우를 도우려다 부상까지 입는다. 때마침 추리소설에 나올 듯한 고풍스러운 산장을 발견한 두 사람은 도움을 청하러 간다. 두 사람이 명함을 내밀며 소설가와 기자라는 신원을 밝히자 별장에 있던 네 명의 남매는 기뻐하며 돌아가신 아버지를 살해한 범인을 잡아 달라는 황당한 부탁을 하는데.

유명한 추리 소설가인 피해자도 일가족인 범인도 추리소설의 등장인물처럼 연기하는 「뻐꾸기 살인사건」은 얼떨결에 범인을 밝히는 탐정 역할을 떠맡게 된 어느 커플의 조난 미스터리 스릴러다. 고립된 공간에서 벌어진 살인 사건을 해결하는 고전적인 추리소설을 비튼 작품으로, 시체를 조사한 후 범인을 파악했음에도 탐정 역할에 맞춰 사정 청취도 해야 하고 위험에도 빠져야 하는 일련의 상황이 유쾌한 웃음을 선사한다. 로맨스로 마무리되는 상큼한 결말까지 얼른 만나 보시길.

*본작은 다음 분기 출판 지원작 검토 대상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추천일로부터 4개월 이내에 타사 계약 등의 제안이 있을 경우, 브릿G의 1:1 문의를 통해 미리 알려주십시오. 별도의 작품 검토 등을 거쳐 회신을 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