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산이 부서진 이름이여

작가 코멘트

제목은 김소월의 시 ‘초혼’의 첫 행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