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안해

작가 코멘트

짧은 숙제. (어우, 이런 클리셰)

고맙습니다. 내년엔 아주 긴 이야기로 만나뵐 수 있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