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妄)

  • 장르: 호러, 추리/스릴러
  • 평점×15 | 분량: 139매
  • 소개: 어디선가 바람 새는 소리가 희미하게 들렸다. 무언가가 넓게 퍼져나가며 뜨뜻하게 귓가를 적셨다. 뒤통수로 뜨거운 기운이 빠져나간 자리에 암흑이 들이차기 시작했다. 시야는 점점 좁아지... 더보기
작가

작품 소개

어디선가 바람 새는 소리가 희미하게 들렸다. 무언가가 넓게 퍼져나가며 뜨뜻하게 귓가를 적셨다. 뒤통수로 뜨거운 기운이 빠져나간 자리에 암흑이 들이차기 시작했다. 시야는 점점 좁아지고 그의 눈은 시커멓게 죽어가, 결국 어떤 빛도 닿지 않고 그 어떤 빛도 반사하지 않는 두 개의 우물이 되었다.

망령되고 어지럽고 허망하고 아득한…….

망忘. 이야기는 끝났다.


작품 분류

호러, 추리/스릴러

평점

평점×15

등록방식 / 분량

중단편, 200자 원고지 139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