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품 소개

[청춘 미스터리 / 라이트문예]

되찾으려 해도 찾을 수 없는 그녀의 추억.

무의식에 남아 있는 그의 트라우마.

성아와 세성, 두 사람의 잃어버린 기억에 대한 단서는
‘천문부’ 라는 동아리를 가리킨다.

“그런데 이 동아리, 없는 동아리라잖니.”

“말도 안 돼요. 그 사람들을 직접 만나기까지 했는데요.”

정체불명의 동아리 천문부,
그들의 정체에 가까워질수록
묻혀 있던 기억이 서서히 드러난다.

“지금의 나는 어떤 기억들로 만들어졌을까?”

너와 나의 오래된 기억에 관하여,
누군가의 스텔라파네.


작품 분류

기타, 추리/스릴러

작품 태그

#미스터리

작품 성향

아직 작품 성향 분석을 위한 데이터가 부족합니다.


등록방식 / 분량

연재 (총 13회) 200자 원고지 745매

작가의 작품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