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을 잘 잃어버리는 아이

작가 코멘트

길치인 나는 언제나 골목길의 요정이 나를 놀린다고 생각한답니다. ㅎ 나도 길 잃으면 신기한 구경 좀 하고 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