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법

작가 코멘트

택견에 대한 개인적인 애착으로 쓴 소설입니다. 한창 시구루이를 재미있게 봤을 때 쓴 거라 그 흔적도 조금 남아있는 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