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태

작가 코멘트

지금도 가끔 생각나는 경태에게 바치는 글. 고맙고, 미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