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외처리팀 김미선

작가 코멘트

질문과 선택지를 좀 그럴 듯 한 걸로 바꾸고 싶은데… 상상력의 한계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