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화 “야그 더 안 들을 깁니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