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꿉놀이 찻잔 속의 라일락 (3)

작가 코멘트

히엘 : 낯설어서라니… 내가 앤 줄 아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