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최후는 이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