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혈보마 흑풍

작가 코멘트

협객은 원한을 잊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