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방에서 신록이 스멀거리고

작가 코멘트

전선은 있다의 프리퀄쯤 되는데 둘 중 하나를 안 읽더라도 내용이해엔 문제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