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6회 – 단영(單影), 홀로 남은 그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