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괴하고 이상한 이야기 – 6. 야근러는 퇴직이 하고 싶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