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중(雨中) 산 속에는

작가 코멘트

비 오는 날, 쫄딱 젖은 모습으로 옥상 피뢰침에 앉아 있던 그 녀석을 보고 써 봅니다.